2022.09.30 (금)

  • 구름많음서산 13.2℃
  • 박무대전 13.4℃
  • 안개홍성(예) 11.1℃
  • 맑음천안 11.7℃
  • 구름많음보령 14.1℃
  • 구름많음부여 12.8℃
  • 구름많음금산 12.4℃
기상청 제공

'택시 대란 해소한다' 천안시, 업계 정상화 추진

URL복사


[sbn뉴스=천안] 나영찬 기자 = 충남 천안시가 택시 잡기가 하늘의 별 따기라는 시민들의 하소연을 해소하고자 업계 정상화를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.

 

현재 천안시에서는 개인택시 1450대, 법인택시 752대 등 총 2202대의 택시가 승인을 받은 상태다.

 

그러나, 기사 부족으로 법인택시 120대가 운행하지 못하고 있고, 개인택시 상당 수도 코로나19와 개인 사정 등으로 운행하지 않고 있다.

 

이 같은 상황에서 천안시는 아래와 같은 택시 정상화 대책을 추진한다.

 

법인택시에는 경영비 절감을 위한 전기·하이브리드 택시 구입을 지원하고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를 위한 각종 행사 경비 지원을 확대한다.

 

또, 2021년 종료된 개인택시 양수자금 및 이자 지원사업을 2023년부터 재개하기로 관련기관과 협의한다.

 

천안시에 신고하지 않은 개인택시의 임의 휴업이나 법인택시의 휴업에 대해서는 관련법 위반 여부를 조사해 강력한 처분을 내린다.

 

이 밖에도, 천안사랑카드와 천안행복콜택시를 연계해 이용자에게 10%의 캐시백을 제공하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다.

 

천안시 관계자는 "택시업계의 처우를 개선하는 한편, 승차거부·불친절·부정수급·영업태만 등 잘못된 관행은 관련법을 적용해 바로 잡겠다"고 말했다.
 

배너
프로필 사진
나영찬 기자

sbn뉴스 나영찬 기자입니다.




포토



배너
배너